> 사람 사람들
(주)태화기업 최원호 회장, 마을발전기금 2000만원 기탁“내 고향 성도리 발전을 위해 써 주세요”
장광호 편집국장  |  wdynew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12.29  12:47:4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부산·광주·해외에 여러 계열사 거느린 성공한 향우기업인 ‘우뚝’
   
 
“성도1리는 제가 태어나고 자란 곳 입니다. 고향이 있기 때문에 오늘의 최원호가 있는 것입니다. 앞으로 고향발전을 위해 더 많은 일을 하고 싶습니다.”
부산에서 (주)태화기업을 경영하고 있는 최원호 회장(63)이 연말을 맞아 고향을 찾았다가 마을발전에 보탬이 되라며 2000만원을 기탁해 지역사회에 따뜻한 감동을 주고 있다.
성도리 도동마을 김철중 개발위원장(69)에 따르면 “사업가로 성공한 우리마을 출향인 태화기업 최원호 회장이 마을발전에 써달라며 2000만원의 발전기금을 내놓았다”고 구랍 27일 밝혔다.

최원호 회장은 무정면 성도1리 도동마을 출신 기업인으로 부산에서 (주)태화기업을 경영하고 있다. (주)태화기업은 모터 전문 제조업체를 경영하는 회사로 국내외 22개 계열사와 현지법인을 거느린 자산이 탄탄한 기업이며 광주에는 동서전자와 하남전기, 뉴모텍 등에 담양출신 근로자 다수를 포함 1,100여명의 인력을 채용하고 있는 우수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지난 2012년에 계열사인 자동차 가전모터 전문 생산기업 (주)동서전자가 광주광역시와 자동차용 모터,시스템(Motor, System) 제조분야에 306억원을 투자하는 내용의 투자협약을 체결하기도 했으며,최원호 회장은 품질혁신 운동 싱글PPM 유공자로 인정받아 같은해 정부 은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

애향심이 남다른 최원호 회장은 “고향이 더욱 발전하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마을발전에 어려움이 있다면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겠다” 며 “고향주민 여러분들이 서로 소통하며 화합하는 화기애애한 분위기속 살기좋은 청정마을 성도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와관련 마을이장 박찬관(73) 씨는 “요즘같이 각박한 시절에 마을발전을 위해 큰돈을 흔쾌히 쾌척하는 정신이 주민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며 “마을 발전을 위해 기탁해 준 기금은 마을을 위해 주민들과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원호 회장은 바쁜 기업 활동 중에도 각별한 마을사랑으로 지난 1987년 고향 마을에 보행이앙기 1대, 1990년 마을회관 및 주차장 신축부지 450평을 매입하여 기증, 2002년 마을회관 신축 건립 기금 1000만원 기부, 2010년 마을안길 확장시 130여평의 땅을 매입 기증, 각종 마을 대소사, 무정면 노인위안잔치, 대나무축제 준비 등에 관심을 갖고 고향과 어르신들을 위해 기회가 닿을 때마다 물심양면으로 마을과 담양발전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자코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담양군 담양읍 미리산길 28 별해리A 상가동 3층  |  대표전화 : 061)383-2772  |  팩스 : 061)383-9945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174호(2002.10.25)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김동섭  |  편집국장 : 정용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용택
Copyright © 2013 담양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