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소식 > 종합
‘대숲맑은 조기햅쌀’ 첫 모내기조기햅쌀단지 46농가 38.8ha 조성
담양인신문  |  webmaster@wdy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5.01  15:16: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영산강 시원의 청정지역 담양의 ‘대숲맑은 조기햅쌀’ 이앙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담양군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금성면 지삼용 농가의 조기햅쌀단지 3.4ha를 시작으로 ‘대숲맑은 조기햅쌀 단지’ 46농가 38.8ha의 본격적인 모내기에 들어갔다.

이병노 군수는 이날 첫 모내기 현장에 방문해 직접 이앙기로 논에 모를 내는 등 일손을 도왔으며, 농가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이번에 이앙한 품종은 전남3호(조명1호)의 조생종 벼로 전라남도 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품종으로 병해충에 비교적 강하고 밥맛이 매우 뛰어나 올해 200여 톤의 쌀을 생산, 4억여 원의 농가소득을 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대숲맑은 조기햅쌀단지에서 생산된 햅쌀은 8월 하순 수확을 시작해 담양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에서 전량 산물벼로 수매하여 소포장(4kg, 10kg) 단위로 가공해 전국에서 높은 가격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이와관련 이병노 군수는 “올해는 쌀값 회복과 판매량 증가로 농가의 소득이 증가되길 바라며, 군에서는 고품질의 담양 쌀이 생산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담양인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자코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담양군 담양읍 미리산길 28 별해리A 상가동 3층  |  대표전화 : 061)383-2772  |  팩스 : 061)383-9945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174호(2002.10.25)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김동섭  |  편집국장 : 정용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용택
Copyright © 2013 담양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