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소식 > 종합
담양 메타길 관광객 증가 추세
담양인신문  |  webmaster@wdy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0  11:49:1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전국적인 힐링·관광 명소로 알려진 전남 담양군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 관광객이 늘었다.

5일 담양군에 따르면 올해 들어 8월 말까지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 유료 입장객은 31만5천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6만1천명보다 17.1% 증가했다.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 유료 입장객은 담양군이 유료화를 시작한 2012년 34만2천명, 2103년 33만8천명, 2014년 50만900명으로 꾸준히 늘다가 입장료를 인상한 2015년 43만600명, 2016년 40만1천명으로 감소했다.담양군은 2015년 성인 1천원에서 2천원, 청소년 및 군인 700원에서 1천원, 어린이 500원에서 700원으로 각각 올렸다.

지난해와 비교해 올해 입장객이 증가한 이유는 대법원의 사업무효 판결로 논란이 된 메타프로방스가 전국적으로 널리 알려진 데다,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에 있는 기후변화체험관, 개구리생태공원, 어린이프로방스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담양군 관계자는 "가로수길 인근 메타프로방스를 둘러보려는 관광객이 늘면서 덩달아 가로수길 입장객이 증가했고, 가로수길 입장객에 한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는 기후변체험관, 개구리생태공원, 어린이프로방스가 관심을 끌면서 작년보다 유료 입장객이 늘었다"고 말했다.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은 양묘로 생산한 묘목으로 조성한 첫 가로수 숲길로, 지역주민과 탐방객의 정서 순화기능과 도시 숲으로서의 생태적 역할을 하는 명소다.

1972년 심어진 메타세쿼이아 487그루가 2.1㎞(담양군 관리) 늘어서 있다.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은 국가 산림문화자산으로도 지정됐다.

담양인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기자코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담양군 담양읍 미리산길 28 별해리A 상가동 3층  |  대표전화 : 061)383-2772  |  팩스 : 061)383-9945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174호(2002.10.25)
회 장 : 한봉섭  |  대표이사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부사장 : 김광찬  |  편집국장 : 정용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용택
Copyright © 2013 담양인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