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소식 > 지역사회
-광고물 게시대 부족--광고물 게시대 부족-
취재팀  |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4.05.31  15:18: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읍내 6곳 불구 집중화로 수요 넘쳐



최근 들어 현수막 게시대에 알림·상업용 등 광고물이 넘쳐나지만 이를 수용할 만한 공간이 크게 부족해 게시대를 확대해야 한다는 여론이 일고있다.

군에 따르면 불법 광고물을 방지하고 주민들의 홍보·상업용 광고 등 각종 광고물 난립을 예방하기 위해 읍내 6개, 면 1~2개의 현수막 집중 게시대를 설치했으나 광고물이 읍내에 집중되면서 수요가 넘쳐나고 있다.

이때문에 읍내 도로변 현수막 집중 게시대에는 항상 광고물로 가득차 게시대가 부족, 일부 광고물을 게시대 옆 가로등, 전신주 곳곳에 붙여 도시 미관을 해치고 있는 실정이다.

이처럼 읍내 지역의 현수막 집중 게시대가 크게 부족하자 군이 게시대를 새로 설치하기 위해 현장조사를 실시했으나 마땅한 자리가 없고 일부 지역은 민원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이다.

광고업계 A모씨는 “읍의 경우 광고물 게시대가 크게 부족해 광고물을 설치할 때가 없어 게시대 옆 전신주에도 설치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지정된 곳에 광고물을 부착하기 위해서는 게시대를 확대하거나 새로 신설해야 한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광고물이 넘쳐나 읍내 게시대가 크게 부족한 것이 사실”이라며 “게시대 확충 방안을 마련하는 등 대안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자코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담양군 담양읍 미리산길 28 별해리A 상가동 3층  |  대표전화 : 061)383-2772  |  팩스 : 061)383-9945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174호(2002.10.25)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김동섭  |  편집국장 : 정용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용택
Copyright © 2013 담양인신문. All rights reserved.